보스턴 시즌 마감, '카이리 드라마' 시작됐다 > 고객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고객게시판

보스턴 시즌 마감, '카이리 드라마' 시작됐다

작성자 유창은 등록일 2019-05-20 04:49:13 조회수 1회 댓글수 0건

 

[루키=이동환 기자] 보스턴의 시즌이 끝났다. 이제 보스턴은 중대한 여름을 맞이한다. 카이리 어빙의 잔류 여부에 전세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카이리 드라마'를 둘러싼 온갖 소문이 벌써부터 쏟아지고 있다. 과연 카이리 어빙은 보스턴을 떠날 것인가.

보스턴 셀틱스는 9일(이하 한국시간) 밀워키 피저브 포럼에서 열린 2019 NBA 플레이오프 동부지구 준결승 밀워키 벅스와의 5차전에서 91–116으로 패했다. 이날 패배로 시리즈 전적 1승 4패를 기록한 보스턴은 플레이오프에서 결국 탈락하고 말았다.

1차전에서 야니스 아데토쿤보를 철저히 봉쇄하는 수비법으로 승리를 챙겼던 보스턴은 2차전부터 밀워키에 시리즈 주도권을 완전히 내주며 내리 4연패를 당했다. 시리즈의 분기점이었던 4차전이 홈 경기였음에도 별다른 반격을 해내지 못했고, 5차전에서 무기력한 패배를 당하며 시즌을 마감했다.

이제 보스턴은 오프시즌에 돌입한다. 많은 이슈가 보스턴을 둘러싸고 있다. 그 중에서도 가장 중요한 이슈는 카이리 어빙의 잔류 여부다.

어빙은 2017년 여름 트레이드를 통해 보스턴 유니폼을 입었다. 이후 어빙은 꾸준히 보스턴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며 잔류 가능성을 열어뒀다. 그러나 올 시즌 보스턴의 성적과 경기력이 기대에 못 미치면서 상황이 달라졌다. 에이스로서 우승을 쟁취하고 싶다고 밝혀왔던 어빙이었다. 어빙이 자신이 에이스로 뛸 팀을 새롭게 고르는 상황이 충분히 벌어질 수 있다.

물론 어빙도 당당하게 보스턴을 떠날 수 있는 입장은 아니다. 시즌 중 불필요한 인터뷰로 인해 리더 자질 논란을 경험했던 어빙이다. 올해 플레이오프 경기력도 기대에 전혀 못 미쳤다. 총 9경기에서 평균 21.3점을 기록했는데 야투율은 38.5% 3점슛 성공률은 31.0%에 머물렀다. 특히 밀워키와의 2라운드 시리즈 5경기에서는 야투율 35.6% 야투율 21.9%로 더 심각한 모습을 보였다. 보스턴이 어빙과의 재계약에 대해 회의감을 느꼈을 가능성도 분명히 존재한다.

보스턴의 시즌이 마감되자마자 카이리 어빙과 보스턴의 결별 가능성에 대해 이야기가 쏟아지고 있다. 뉴욕, 브루클린은 어빙 영입설이 돌고 있는 대표적인 팀이다. 일각에서는 어빙이 레이커스와 계약해 르브론 제임스와 다시 뭉칠 수도 있다는 이야기도 나온다. 보스턴 이적 당시 르브론과 다소 불편한 관계에 있었던 어빙은 올 시즌을 통해 르브론과의 관계를 회복한 상태다.

어빙은 밀워키와의 5차전이 끝난 후 인터뷰에서 "솔직히 말하면 시리즈 탈락에 실망할 때가 아니다. 많은 것을 배웠다. 이제 다음에 해야 할 일로 넘어가야 하는 시점이다"라며 향후 행보에 대해 원론적인 대답을 내놓았다.

과연 다음 시즌에도 보스턴 유니폼을 입은 카이리 어빙의 모습을 볼 수 있을까? '카이리 드라마'는 이미 시작됐다.

이전글 ITALY EUROPEAN ELECTIONS
다음글 앞머리 덮은 청순한 트와이스 미나

답변하기 목록보기

필수입력 작성자
필수입력 비밀번호
필수입력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에스엠티 | 부산시 부산진구 당감동 786-52 한국신발피혁연구원 창업보육센터 209호 에스엠티

TEL : 051-907-9605 | FAX : 051-907-9604

Copyright © www.smtt.co.kr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